교리표준

YANGUIMOON PRESBYTERIAN CHURCH

고대 보편 신조


사도신경

전능하사 천지를 만드신 하나님 아버지를 내가 믿사오며,
그 외아들 우리 주 예수 그리스도를 믿사오니,
이는 성령으로 잉태하사 동정녀 마리아에게 나시고,
본디오 빌라도에게 고난을 받으사,
십자가에 못박혀 죽으시고,
장사한지 사흘 만에 죽은 자 가운데서 다시 살아나시며,
하늘에 오르사,
전능하신 하나님 우편에 앉아 계시다가,
저리로서 산 자와 죽은 자를 심판하러 오시리라.
성령을 믿사오며,
거룩한 공회와,
성도가 서로 교통하는 것과,
죄를 사하여 주시는 것과,
몸이 다시 사는 것과,
영원히 사는 것을 믿사옵나이다.
아멘.


니케아 신경

우리는 한 분 하나님이시요, 하늘과 땅과 보이는 것과 보이지 않는 모든 것들을 창조하신 전능하신 하나님 아버지를 믿습니다.
그리고 우리는 한 분 주 예수 그리스도를 믿습니다. 그분은 하나님의 독생자시요, 만세 전에 아버지에게서 나셨고, 하나님으로부터 나오신 하나님이시요, 빛으로부터 나오신 빛이시요, 참 하나님으로부터 나오신 참 하나님이시며, 출생하셨으나, 창조되지는 않으셨고, 본질에 있어 성부와 하나이신 분임을 믿습니다. 그를 통하여 만물이 지은 바 되었으며, 그는 우리 인간을 위하여, 우리의 구원을 위하여 하늘로부터 내려오셨으며, 성령의 능력으로 동정녀 마리아에게서 성육신하시어, 사람이 되셨습니다. 그리고 그는 우리를 위하여 본디오 빌라도 아래서 십자가에 못박히시고, 고난을 당하시고 장사되셨으며, 성경대로 사흘 만에 다시 살아나사 하늘에 오르셨고, 성부의 우편에 앉아 계시다가, 영광 중에 다시 오셔서 산 자들과 죽은 자들을 심판하실 것이며, 그의 나라는 끝이 없을 것입니다. 그리고 우리는 주님이시며 생명을 주시는 분이신 성령을 믿습니다. 그분은 아버지와 아들로부터 나오시며, 성부와 성자와 함께 경배와 영광을 받으실 분이며, 선지자들을 통하여 말씀하셨습니다.
또한 우리는 하나의 거룩하고 보편적이며 사도적인 교회를 믿습니다. 우리는 죄사함을 위한 한 세례를 인정하며, 죽은 자들의 부활과 내세의 생명을 대망합니다. 아멘.


아타나시우스 신경

1. 구원 받기를 바라는 자는 그 누구든지 다른 무엇보다도 공적(=보편적) 신앙을 소유해야 합니다. 2. 누구라도 이 신앙 전부를 순결하게 보존하지 않으면, 그 사람은 틀림없이 영원히 멸망 받을 것입니다.
3. 공적 신앙은 다음과 같습니다: 우리는 삼위로 계시는 한 분 하나님, 일체이신 삼위를 예배하되, 4. 위격을 합성하지 않으며, 실체를 분리하지 않습니다. 5. 아버지는 한 위격이시요, 아들도 한 위격이시고, 성령도 한 위격이시기 때문입니다. 6. 그러나 아버지와 아들과 성령의 신격은 하나이며, 그 영광은 동등하며 위엄은 함께 영원하십니다.
7. 아버지의 어떠하심과 같이 아들도 그러하며 성령도 그러합니다. 8. 아버지는 창조되지 않으시고, 아들은 창조되지 않으시고, 성령도 창조되지 않으셨습니다. 9. 아버지는 무량(無量)하시며, 아들은 무량하시며, 성령도 무량하십니다. 10. 아버지는 영원하시고, 아들은 영원하시고, 성령도 영원하십니다. 11. 그러나 이분들은 영원하신 세 분이 아니라 영원하신 한 분이십니다. 12. 마찬가지로 창조되지 않은 세 분, 무량한 세 분이 아니라, 창조되지 않은 한 분과 무량하신 한 분이십니다. 13. 마찬가지로 아버지는 전능하시고, 아들은 전능하시고, 성령도 전능하십니다. 14. 그러나 세 전능자가 아니라, 전능하신 한 분이십니다.
15. 그리하여 아버지는 하나님이시고, 아들은 하나님이시고, 성령도 하나님이십니다. 16. 그러나 세 하나님이 아니시고, 한 하나님이십니다. 17. 마찬가지로 아버지는 주님이시고, 아들은 주님이시고, 성령도 주님이십니다. 18. 그러나 세 주님이 아니시고 한 주님이십니다. 19. 기독교 진리가 강권하여 각 위격이 스스로 하나님이시고 주님이심을 고백하게 하듯, 20. 공적(=보편적) 종교는 세 하나님이나 세 주님이 계신다고 말하지 못하게 금합니다.
21. 아버지는 누구로부터 만들어지지 않았고, 창조되지 않았으며, 출생하지도 않으셨습니다. 22. 아들은 아버지로부터만 나오시고, 만들어지지 않았고 창조되지 않았으나, 출생하시었습니다. 23. 성령은 아버지와 아들로부터 나오시고, 만들어지지 않았고 창조되지 않았고, 출생하지도 않았으나, 나오십니다. 24. 그리하여 한 아버지가 계시되 세 아버지가 아니며, 한 아들이 계시되 세 아들이 아니며, 한 성령이 계시되 세 성령이 아닙니다. 25. 이 삼위일체 안에는 누구도 앞서지 않고 누구도 뒤따르지 않으며, 누구도 더 크거나 누구도 더 작지 않으십니다. 26. 오히려 삼위 모두 동일하게 영원하시고, 동등하십니다. 27. 그러나 이미 위에서 말하였듯이, 만사에서 삼위 안에서 일체께서 그리고 일체 안에서 삼위께서 예배 받으셔야 합니다. 28. 그러므로 구원 받기를 원하는 자는 이와 같이 삼위일체를 깨달아야 합니다.
29. 나아가 영원한 구원을 얻기 위하여, 우리 주 예수 그리스도의 성육신도 신실하게 믿어야 합니다. 30. 정통 신앙은 우리가 믿고 고백하는 것인데, 곧, 우리 주 예수 그리스도께서 하나님의 아들이시고, 하나님이시며 사람이라는 것입니다.
31. 또 그분은 아버지의 실체에서 나오시고, 창세 전에 출생하셨으니 하나님이시고, 자기 모친의 실체에서 나오시고 세상에서 태어났으니 사람이십니다. 32. 완전한 하나님이시고, 이성적 영혼과 인간의 육이 공존하시니 완전한 사람이십니다. 33. 신성을 따라서는 아버지와 동등하시고, 인성을 따라서는 아버지에게 열등하십니다.
34. 그분이 하나님이시고 사람이시나 두 그리스도가 아니라, 한 그리스도가 계십니다. 35. 신성이 육으로 전환함이 아니라, 하나님 안으로 인성을 취하심으로 한 그리스도이십니다. 36. 실체의 혼합이 아니라 위격의 일체로 확실하게 한 그리스도이십니다. 37. 즉 이성적 영혼과 육이 한 사람을 이루듯, 하나님이요 사람인 그분은 한 그리스도이십니다.
38. 그분은 우리 구원을 위하여 고난당하셨고, 음부에 내려가셨으며, 사흘 만에 죽은 자 가운데서 부활하셨습니다. 39. 하늘로 올라가셨고, 전능하신 하나님 아버지 우편에 앉아 계십니다. 40. 거기서 산 자들과 죽은 자들을 심판하러 오실 것입니다. 41. 그분이 오실 때 만인은 자신들의 몸으로 부활할 것이며, 42. 자기 행위를 직고할 것입니다. 43. 선을 행한 자들은 영생으로, 악을 행한 자들은 영원한 불로 들어갈 것입니다.
44. 이상이 공적 신앙입니다. 누구라도 신실하고 확고하게 믿지 않으면, 구원 받지 못할 것입니다.